오지여행-잊지못할 감동을 드립니다!
 

 
작성일 : 11-02-07 10:57
라자스탄의 추억
 글쓴이 : 이숙희
조회 : 3,212  
이정식상무님!

인도 다녀온후 입술이 부르트도록 바뻣답니다.

오늘에야 시간이 되어 집에 들어오자마자 인터넷부터 켜 놓고 자리를 뜨지 못하고 동영상 2번 이나 봤는데도

너무 아름답고 그때가 생생하게 떠오르네요.

추억에 젖게해 주셔서 감사드립니다.

혹시 첨가하실 사진 있으시면 하시라고 사진 몇장 보냅니다.

지난번에 사진보내달라해서 몇장 뽑아봤습니다

필요한 것 있으면 쓰세요.

음악도 넘 좋네요. 첫번째 라자스탄 음악 좋구요 우리 가요도 싱그럽네요.

복잡하지 않으면 2번째곡을 요즘 유행하는 씨크릿가든 OST그여자(백지영노래) 삽입해주심 좋겠습니다.

좋은 여행었고 담에 기회되면 다시한번 여행 하고싶네요.

좋은곳 있으면 미리 연락주세요.

수고하세요.

 
   
 

Total. 136
이미지    제목/내용 등록일 조회수
[121] 캄보디아 유감
캄보디아의 앙코르 유적군과 톤레삽호수 등 씨렘립 주변의 생활상을 제대로 카메라에 담아보려고 일부러 우기에 맞추어 캄보디아의 씨엠립에 도착했다. 앙코르 유적들에 낀 이끼는 건기에는 까맣게 말라 있고 우기때가 되…
07-11 3254
[120] 아름다웠던 네팔 여행 감사드립니다. (1)
이상무님, 여독은 풀리셨는지요? 어쩔 수 없는 갑작스러운 상황 변화가 발생 했음에도 즐겁고 감동이 넘치는 일정으로 만들어 주셔서 감사드립니다. 아직은 자낙푸르 역사 철로변에 남아있는 녹슨 열차들의 흔적들이 …
04-19 3249
[119] 처음가는 설레임으로 (2)
늘 함께여행하는 친구 부부의 덕분으로 이정식상무님을 소개받구 인도를 가면서 얼마나 많은 날들을 설게임으로 보냈는지 모릅니다.. 일정하나하나... 성곽호텔과 마지막날의 황홀한 호텔까지.. 늘 하루하루가 기다려지…
01-17 3236
[118] 카라코람 하이웨이 그리고 훈자 (1)
신비롭고 아름다운 카라코람 훈자 여행을 잘 이끌어 주신 이상무님, 그리고 오랜 이웃처럼 정겹게 함께 한 여러분 감사합니다. 먼지 날리는 기나긴 길, 계속 갈아드는 파키스탄 경찰의 convoy에도 이상무님에 대한 깊은 …
11-15 3219
[117] 라자스탄의 추억
이정식상무님! 인도 다녀온후 입술이 부르트도록 바뻣답니다. 오늘에야 시간이 되어 집에 들어오자마자 인터넷부터 켜 놓고 자리를 뜨지 못하고 동영상 2번 이나 봤는데도 너무 아름답고 그때가 생생하게 떠오르네요.…
02-07 3213
 1  2  3  4  5  6  7  8  9  10    
AND O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