오지여행-잊지못할 감동을 드립니다!
 

 
작성일 : 16-01-17 21:15
처음가는 설레임으로
 글쓴이 : 이금주
조회 : 3,067  
늘 함께여행하는 친구 부부의  덕분으로 이정식상무님을 소개받구 인도를 가면서
얼마나 많은 날들을 설게임으로 보냈는지 모릅니다..
일정하나하나... 
성곽호텔과 마지막날의 황홀한 호텔까지..
늘 하루하루가 기다려지고  또 어떤 곳일까... 어떤 성일까?
어떤모습으로 우리를 기다리고 있을까?
행복한 설레임의 시간들이었습니다.
늘 하던 패케지와는 차원이다른  여행다운 여행이었습니다.
작가님들의 사진을 뒤에서 훔쳐보는 재미에 울옆지기는 푹 빠졌답니다.
넘 고맙구 행복한 설레임의 여행이었습니다.
우리의 여행과 삶의 목표를 바꾸어 주신 이사장님과  모든분들께
감사함을 전하고 싶습니다.
고맙습니다.

이정식 (16-01-18 02:19)
 
사진가들 속에서 다소 지루하셨을 수도 있을텐데
기꺼이 이해하여주시고 같이 어울리며 동참해주셔서 감사합니다.
다음에도 기회가 되시면 좋은 곳으로 모시고 싶습니다.
좋은 여행후기 올려주셔서 너무 감사합니다.^^
솔이울 (16-01-18 19:52)
 
이여사님 누룽지 끓여주셔서 얼마 감사 했는지 모릅니다.덕택에 불편했던 속이 편해젔었지요.
부군과이우송씨 내외분께도 안부 전해 주시기 바랍니다.다음기회에 다시 길 동무해주시 바랍니다. 감사합니다.(송인경씨주소로 사진 보냈읍니다.)
 
   
 

Total. 136
이미지    제목/내용 등록일 조회수
[121] 아름다웠던 네팔 여행 감사드립니다. (1)
이상무님, 여독은 풀리셨는지요? 어쩔 수 없는 갑작스러운 상황 변화가 발생 했음에도 즐겁고 감동이 넘치는 일정으로 만들어 주셔서 감사드립니다. 아직은 자낙푸르 역사 철로변에 남아있는 녹슨 열차들의 흔적들이 …
04-19 3112
[120] 폐르시아 완벽촬영을 다녀와서.... (4)
작년 라다크 여행을 하면서 스리나가르 에서 이슬람사람(문화)들을 처음 접하게 되었다. 너무나 호기심이 많았고 또 쉽게 접근하기가 어려울것 같았다. 마침 상무님께 여쭈어보니 이란이라는 나라는 사람들이 친절하고 ,상…
12-08 3096
[119] 카라코람 하이웨이 그리고 훈자 (1)
신비롭고 아름다운 카라코람 훈자 여행을 잘 이끌어 주신 이상무님, 그리고 오랜 이웃처럼 정겹게 함께 한 여러분 감사합니다. 먼지 날리는 기나긴 길, 계속 갈아드는 파키스탄 경찰의 convoy에도 이상무님에 대한 깊은 …
11-15 3072
[118] 캄보디아 유감
캄보디아의 앙코르 유적군과 톤레삽호수 등 씨렘립 주변의 생활상을 제대로 카메라에 담아보려고 일부러 우기에 맞추어 캄보디아의 씨엠립에 도착했다. 앙코르 유적들에 낀 이끼는 건기에는 까맣게 말라 있고 우기때가 되…
07-11 3068
[117] 처음가는 설레임으로 (2)
늘 함께여행하는 친구 부부의 덕분으로 이정식상무님을 소개받구 인도를 가면서 얼마나 많은 날들을 설게임으로 보냈는지 모릅니다.. 일정하나하나... 성곽호텔과 마지막날의 황홀한 호텔까지.. 늘 하루하루가 기다려지…
01-17 3068
 1  2  3  4  5  6  7  8  9  10    
AND O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