오지여행-잊지못할 감동을 드립니다!
 

 
작성일 : 13-04-14 21:11
카라코람 하이웨이를 오지여행에서~~
 글쓴이 : 향수해
조회 : 3,506  
살구꽃향기에 묻혀 지금도 헤메이다~~

기대 이상의 부풀은 마음과 함께
설레임으로 
파키스탄 카라코람 하이웨이 여행을 시작한다..

자욱한 먼지와
도로 대부분이 비포장도로이고
내려다보기엔 등꼴이 오싹한 낭떠러지의 절벽
좁은 도로이기에 두 대가 교행하기엔 정말 아슬아슬하고
간이 콩 알 만해지는 좁고 구불구불한 도로를
지나칠 때면 나의 오른발은 아니 온몸의 힘이 저절로 가해진다
그렇게  달리다  모퉁이에 작은 마을이 나타나면
안도의 숨을 몰아쉬던 일들
연신 차 창 밖에서는 따뜻한 인간미 넘치는 미소와 함께 손을 흔들며
우리를 환한 미소로 반겨주는 그들에게서 정을 느끼며
피로함도 말끔히 씻겨지며
또 길을 나선다
카라코람에서만 만날 수 있는
화려하고 아름답게 치장한 트럭과 버스들은 
연신 우리의 샷터음으로 지루함을 달랠수 있으니
이또한 즐거움이 아니였겠는가

레디스핑거와 울타르, 라카포시 등 아름다운 설산들을
나흘 동안 조석으로 감상하게 하여 주시고
신선한 공기를 마시며 소박한 삶이 장수하는 비결이라고 말하는
훈자마을 사람들과의 정겨움도 많이 느끼게 하여준 
Eagle Nest 호텔도 좋았습니다.

또한 론두에서의
흥미진진 박진감 넘치는 폴로게임과 왕궁가든 텐트에서의 일박은
그 옛날 추억으로, 짙은 향수에 빠지기도 하고
이른 아침의 학교 등교하는 어린이들의 소박한 웃음들은
아마도 오래이 지워지지 않을것이구요
굴미트 학교 어린이들의 초롱초롱한 눈망울은 어쩜 그리도 맑고 순수할까요?!

땀내 나는 현지경찰이 우리 버스에 함께 탑승하여 우리의 안전을 지켜주던 일들도
모두가 감사한일들이죠..

여행 할 때 마다 항상 느끼며 감탄하게 하는
해박한 지식과 섬세한 일정 진행에 놀라지 않을수 없게 한 이상무님께 진심으로 감사드리며
늘 건강 잘 챙기시어 또 다른 오지여행에서 길잡이 되어주시길 바랍니다.

아울러 와지르와 운전하신 애잣쓰 넘 고생많았구요 감사해요
그리고
함께 여행하신 선생님들 즐겁고 행복하였습니다.. 건강하세요^^

jslee (13-04-15 11:20)
 
향수해님 안녕하세요? 여독은 좀 풀리셨나요?
후기의 글을 보니 카라코람 여행하던 길들이 생생히 다시 그려지는 듯 하군요.
고생 많으셨어요....
털컬거리는 길, 하루이틀 사이에 여름에서 봄으로, 그리고 겨울로 바뀌는 변화무쌍한 날씨
불편한 숙소 식사 등등....지나고 나면 추억이지만 당시는 많이 힘드셨을텐데 잘 견디어주셔서
정말 감사드립니다.
현지 사람들, 학생들과 즐거운 어울림도 이번 여행의 백미중 하나였지요...
좋은 후기 올려주셔서 다시한번 감사드립니다.
항상 건강하시고, 좋은 기회에 다시 뵐께요.^^
양준영 (13-04-15 20:21)
 
지나 간 것은 모두 아름답다고 했던가요?
모두 개개인이 훌륭한 분들과 같이 한 시간 역시 우리가 겪었던 사람들이나 풍광 만큼
좋은 추억이 될 것 같습니다.
바람의 계곡 나오시카에서 처럼 순박하고 착한 사람들을 대하고 돌아오면서 난
저들의 삶에 내가  어떤 오염을 주고 오지 않았나 걱정이 되기도 했습니다.
"오래된 미래"가 또 하나의 "잃어버린 미래"가 될까봐 두려웠습니다.
나는 좋은 분들과 좋은 시간을 즐겼지만 부디 그들의 삶에 누가 되지 않았기를 빌어봅니다.
여러가지로 신경을 써주신 이상무님과 또 같이 시간을 보냈던 모든 분들께 감사드립니다.
jslee (13-04-17 02:05)
 
양선생님 안녕하세요?
편찮으신 건 좀 어떠신지요?
많이 불편하셨을텐데 내색하지 않으시려고 애쓰시던 모습에 마음이 아팠습니다^^
아마 이스라엘 다녀오시고 바로 떠난 여행이라 좀 지치셨기때문이 아니었나 하는 생각도 듭니다만...
아무튼 선생님과 함께 한 여행 정말 보람되었습니다. 좋은 분 알게되어서 너무 반갑구요.
말씀하신대로 그즐의 삶에 여행자로서 오염이 되거나 누가 되는 일이 없도록
저도 최선을 다하겠습니다.
좋은 글, 그리고 좋은 조언 감사드립니다.
항상 건강하시고 기회가 되면 다시 모실 수 있게되길 빌겠습니다.
감사합니다.
기명우 (14-10-02 09:39)
 
여행후기가 검동적입니다!
 
   
 

Total. 136
이미지    제목/내용 등록일 조회수
[131] 인도 라자스탄을 기억하며.. (6)
인도에서 가장 인도의 색채를 느낄 수 있는 곳 '라자스탄' 말 그대로 인도의 카레향 만큼이나 인도의 인도를 느끼고 왔습니다. 먼저 알찬 일정을 만들어주신 이정식 상무님께 감사드립니다. 특시, 유인걸 이사장님의 풍…
01-22 3638
[130] 람베티의 꿈
‘네팔’ 하면 대개 히말라야를 떠 올린다. 세계에서 가장 높은 에베레스트가 있고 8천 미터급의 고봉을 자랑하는 설산들이 그림처럼 줄을 지어 전 세계의 여행객을 유혹한다. 물론 우리나라의 여행객들도 십중팔구는 히말라야…
07-13 3573
[129] 카라코람 하이웨이를 오지여행에서~~ (4)
살구꽃향기에 묻혀 지금도 헤메이다~~ 기대 이상의 부풀은 마음과 함께 설레임으로 파키스탄 카라코람 하이웨이 여행을 시작한다.. 자욱한 먼지와 도로 대부분이 비포장도로이고 내려다보기엔 등꼴이 오싹한 낭…
04-14 3507
[128] 인도네시아 3종 선물 세트 (3)
인도네시아로 행복한 출사 여행 다녀온 지 벌써 열흘이 다 되어 가네요. 그 사이 추석이 있어 이런 저런 일들 준비하고, 밀린 사진 파일 정리하다 보니 시간이 훌쩍 지나 버렸는데, 아직도 제 눈 앞에서는 박진감 넘치는 황…
09-09 3469
[127] 감숙성 티벳탄 (1)
언땅에 몸을 내던져 참으로 자신을 낮추는 삶의 질곡에 반한 영혼이 맑고 풍요한 사람들이 우리에게 주는 것은 감동 그 이상 입니다 이상무님 고생스런 감숙성 태양절 여행 사진을 편하게 잘 봤습니다. 과…
02-20 3448
 1  2  3  4  5  6  7  8  9  10    
AND O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