오지여행-잊지못할 감동을 드립니다!
 

 
작성일 : 19-12-26 21:02
남인도 여행 후기
 글쓴이 : 최애선
조회 : 386  

남인도 출사여행을 들었을떄 뭔가에 홀린듯 승락하고 긴~~ 기다림끝에 만난 남인도는
북인도와는 다르게 번잡하고 혼란스럽지만 소박한 사람들을 만날수 있었고 질퍽한 삶을 느낄수 있었던 여행 이었습니다.
남인도는 인물사진을 찍기에는 더 없이 좋은 장소가 아닌가 싶습니다.

맛난 음식 먹여 주실랴 좋은 사진 찍게 해 주실랴 등등  여러가지로 애 써주신 이상무님께 감사드립니다.
편안한 저녁 되세요

이정식 (19-12-27 19:32)
 
최선생님 안녕하세요?
이번 여행에 고생 많으셨지요?
남인도 특유의 분위기는 북인도와 조금 달라서 생소한 점도 많으셨으리라 생각됩니다.
불편한 점도 많으셨을텐데 끝까지 인내해주시고
여행 내내 환한 웃음을 많이 주셔서 저는 무척 행복했습니다.
좋은 글 남겨주셔서 너무 감사드리고, 3월에 다시 뵙도록 하겠습니다
감사합니다

이정식
 
   
 

Total. 135
이미지    제목/내용 등록일 조회수
[135] 한번쯤 길을 잃어도 좋을 사랑스런 도시, 과나후아토 (1)
칸쿤을 출발하여 먼 길을 달려 과나후아토에 도착한다. 해발 약 1,800m의 가파른 언덕 사면에 자리잡고 있다. 스페인 식민도시의 특징이 두드러진 곳으로, 1554년 세계 최대의 은광을 배경으로 건설된,전설적인 부의 도시였다.…
03-09 276
[134] 어니스트 헤밍웨이를 추억하며 (1)
많은 세계인을 쿠바로 불러들이는 또 하나의 이방인은 헤밍웨이다. 그도 체 게바라 만큼이나 쿠바를 사랑했다. 낚시광이었던 헤밍웨이는 1940년부터 쿠바 혁명 이후 미국과의 사이가 악화되어 추방되기까지 20여 년을 쿠바에서…
03-09 241
[133] 체 게바라를 만나는 여정 (1)
지난 2월 9일 우리 일행은 코로나19 사태가 시작된 가운데 조심스레 인천 공항을 출발, 멕시코와 과테말라, 쿠바를 향했다. 26일 귀국 전에는 이 사태가 마무리되어 있기를 기대하면서. 일행은 이대표님까지 모두 8명, 대부분 …
03-08 257
[132] 남인도 여행 후기 (1)
남인도 출사여행을 들었을떄 뭔가에 홀린듯 승락하고 긴~~ 기다림끝에 만난 남인도는 북인도와는 다르게 번잡하고 혼란스럽지만 소박한 사람들을 만날수 있었고 질퍽한 삶을 느낄수 있었던 여행 이었습니다. 남인도는 …
12-26 387
[131] 꿈꾸던 남인도여행을 다녀왔습니다... (1)
예전부터 언제 부터인가 남인도 여행을 가야 한다고 생각해 왔습니다. 그꿈이 몇십년을 흘러간 지금에야 이정식 상무님의 남인도 여행 프로그램에 같이 했습니다. 한곳이라도 더 보여 주고 사진 촬영 할수 있도록 애…
12-22 485
 1  2  3  4  5  6  7  8  9  10    
AND O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