오지여행-잊지못할 감동을 드립니다!
 

 
작성일 : 17-09-21 22:52
라다크(잔스카르) - 호기심
 글쓴이 : 온헤리
조회 : 1,057  

과학이든 예술이든 호기심이 모든 일의 시발점이라는데
우리가 여행을 가는 것도, 가서 사진을 찍는 것도
그런 호기심이나 궁금함을 해소하는 방법 중의 하나 일 것이다.

잔스카르 카르샤 곰파의 아침,예불 준비하느라 분주한 가운데
의식을 참관하기 위해 찾은 방문객이 보여주는 여행 안내책과
스마트폰에 저장된 사진을 보는 동자승의 모습이 사뭇 진지한데
누구나 새롭거나 낯선 것을 보면 호기심이 생기는 것 같다.

동자승의 눈에 들어온 바깥 세상은 어떤 모습일까?
어떤 느낌일까?

이정식 (17-09-24 11:19)
 
잔스카르는 정말 오지중의 오지이지요.
그나마 요즈음 들어 바깥세상으로 이어지는 교통수단이 있기는 하지만 그마저도 가능한 시기가 한해 고작 3개월 남짓.....
가을부터 이듬해 봄까지는 눈과 추위로 아예 운행을 안한다고 하니. 게다가 워낙 멀고 길이 험해서 여간해서는 엄두도 안 나는 곳일 것입니다. 얼마 전 방송국에서 방영한 '학교가는 길'이라는 작품이 아들을 학교에 입학시키기 위해 바로 잔스카르에서 레까지 가기 위해 한 가족이 겨울의 한파와 얼음을 뚫고 고군분투하는 장면을 보여주었지요.
이들에게 바깥세상은 얼마나 궁금할까 짐작이 됩니다.
특히 어린아이들에게는, 더우기 제한된 장소에서 제한된 생활을 하는 어린 동자승들에게 바깥세상은
거의 꿈같은 곳일 것입니다.

다시 한번 아련한 그곳으로 돌아가 봅니다.
이선생님 감사합니다.
 
   
 

Total. 122
이미지    제목/내용 등록일 조회수
[122] 한판승부 (2)
한 판 승부 11월 15일 에티오피아 여행의 마지막 날이다. 하라르의 저고르(성곽도시) 안, 366개의 골목을 샅샅이 누비며 그네들의 삶의 현장 속으로 들어가 본다. 비좁은 길을 이리 돌고 저리 돌아 종일토록 걸었다. 마…
06-12 133
[121] 에디오피아의 그 찬란한 여행을 추억하며.. (1)
..... 에르트알레 화산에서...... 미친 짓인지도 모른다. 끓어오르는 분화구가 한 발자국 아래인데 그 뜨거운 열기와 유황냄새를 맡아가며 거기에 서있었다. 에르타알레 화산 정상이다. 섭씨 1200도의 용암이 끓…
02-18 582
[120] 남 아시아의등불 "방글라데시를 다녀와서" (5)
2018년 을 힘차게 출발과 께 방글라 데시를 여행 하기로 했다. 처음 가는 나라인지라. 궁금한 점이 너무나 많았다. 세계에서 인구 밀도가 제일 높으나라.(약1억7천만 정도) 세계 4대 무슬림국가.기다 ~~등등 방글라데…
01-31 635
[119] 오래 기다렸던 터키여행 (1)
터키 여행을 다녀 온지도 벌써 한 달이 다 되어간다. 이곳 마산도 한번씩 기온이 뚝 떨어지면 사시나무 되었던 넴루트의 새벽과 춥고 짧았던 일출이 떠 오른다. 터키와 이스탄불은 좀은 넉넉한 일정으로 좋은 동행자들과 …
11-26 871
[118] 라다크(잔스카르) - 호기심 (1)
과학이든 예술이든 호기심이 모든 일의 시발점이라는데 우리가 여행을 가는 것도, 가서 사진을 찍는 것도 그런 호기심이나 궁금함을 해소하는 방법 중의 하나 일 것이다. 잔스카르 카르샤 곰파의 아침,예불 준비하느라 분…
09-21 1058
 1  2  3  4  5  6  7  8  9  10    
AND O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