오지여행-잊지못할 감동을 드립니다!
 


 
화장터 가는 길, 바라나시
  • Canon EOS 5D Mark III
  • 2019:07:10 13:21:40
  • Aperture Priority Mode
  • ISO: 1600
  • F4.0
  • 1/640s
  • Multi Segment
  • 16mm
  • EV: -0.3EV
  • White Balance Auto
  • Flash Off
갠지스강 옆의 화장터는 하루도 쉬지 않고 시신들이 장작더미 위에 올려져 화장된다.
가장 비싼 장작은 샌달우드라고 하는데, 대개는 망고나무를 장작으로 쓰고, 키로당 약 10루피정도에 판다.
사진은 장작을 지고 화장터로 향하는 일꾼
제목 : 화장터 가는 길, 바라나시
작성자 : 이정식  http://www.ozi.co.kr
등록일 : 2019-07-25 14:50:36
조회수 : 145
로그인 후 댓글을 남겨주세요.
   
밤으로의 초대
조형재
h:10
2019-11-12
FALL MORNING
조형재
h:44 c:1
2019-11-07
BLUE CANYON
조형재
h:60 c:1
2019-11-05
SUNSET
조형재
h:50
2019-11-05
ALABAMA HILLS
조형재
h:52
2019-11-05
ALIEN THRONE
조형재
h:66 c:1
2019-11-05
천국의 문, 친퀘테레, 이탈리아
이정식
h:46
2019-11-04
블레드, 슬로베니아
이정식
h:37
2019-11-04
친퀘테레, 이탈리아
이정식
h:54 c:2
2019-11-03
프라하, 체코
이정식
h:58
2019-11-02
프라하, 체코
이정식
h:43
2019-11-02
프라하, 체코
이정식
h:46
2019-11-02
1 2 3 4 5 6 7 8 9 1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