오지여행-잊지못할 감동을 드립니다!
 


 
그리운 시절
    이곳에서 참으로 즐거웠 었지요...
    제목 : 그리운 시절
    작성자 : 유인걸  
    등록일 : 2014-12-21 15:28:21
    조회수 : 3,907
    이정식 (2014-12-21 17:32:54)
    이곳 기억납니다.
    킴사르포트에서 멀지 않은 어느 마을인데.....
    이런 멋진 광경은 이제 거의 사라져 가고 있습니다. 너무 아쉽네요.
    대부분의 마을에 수도가 들어왔기 때문이지요.
    멋진 다큐사진작뭄 올려주셔서 감사합니다.
    로그인 후 댓글을 남겨주세요.
       
    새벽 예불
    조형재
    h:3817 c:1
    2015-01-05
    양떼들의 소풍날
    조형재
    h:3842 c:1
    2015-01-05
    동해의 아침
    조형재
    h:3813 c:2
    2015-01-04
    아내의 즐거움
    유인걸
    h:4057 c:1
    2015-01-04
    送舊迎新
    유인걸
    h:3664 c:1
    2015-01-01
    HAPPY NEW YEAR ~~~
    조형재
    h:3871 c:1
    2014-12-31
    카라코람 사람들
    이숙희
    h:4239 c:4
    2014-12-21
    그리운 시절
    유인걸
    h:3908 c:1
    2014-12-21
    타르사막의 여인들
    이정식
    h:7196 c:1
    2014-12-21
    카파도키아, 터키
    송천
    h:3969 c:1
    2014-12-21
    천산호수의 반영
    김현두
    h:3939 c:1
    2014-12-20
    바래봉의 겨울
    나마스떼
    h:4157 c:1
    2014-12-20